은성수 "중소형 거래소 퇴출, 업비트 독점 불가피"

팝업레이어 알림

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.

은성수 "중소형 거래소 퇴출, 업비트 독점 불가피"

코인뉴스 0 242 0 0

50fe03238d9d0da743153989ae3e6e3c_1625138680_0795.jpg
 



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에 출석해 "업비트 시장 점유율이 작년 41%였다가 올해 75.5%로 급증했다. 거래소 정리가 계속돼서 업비트 점유율이 90%를 넘어가면 어떻게 할 것인가"라는 윤창현 국민의힘 의원의 질문에 "업비트 점유율 하나만 놓고 보면 불공정하다고 볼 수 있다. 현재 거래소 정리가 이뤄지고 있는 배경을 봐야 한다. 2018년 전세계적으로 가상자산이 불법자금세탁 등 불순 행위에 쓰일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면서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가 이를 방지하기 위한 의무를 부여했고, 그 의무를 이행하기 위해 의원입법으로 특정금융정보법이 시행됐다"고 말했다. 즉 자금세탁이나 테러자금조달 등을 막기 위해 실명확인계좌 등을 갖추지 못한 상당수의 거래소를 정리하는 것이 불가피하다는 게 그의 설명이다. 

0 Comments

최신뉴스